사실 잘츠부르크(Salzburg)는 별 볼일 없는 오스트리아의 소도시이다.

자그마한 구시가지에, 성 하나 달랑 있는.

이 도시가 유명해진건 모차르트(W.A. Mozart)가 태어난 도시라는 것과, 1965년에 만들어진 영화 [사운드 오브 뮤직] 덕분일 듯.

모차르트의 도시라고는 하지만, 모짜르트의 초상이 들어간 초컬릿인 쿠겔른과 구시가 한켠에 있는 노란색 모차르트 생가말고는 볼 게 없다.

도시만 둘러볼 거라면 반나절이면 충분하고, 사운드 오브 뮤직 투어까지 감안해도 하루 정도면 충분하지 않을까.(라고 해 놓고선 나는 이 도시에서 4일을 머물렀다. 갑자기 찾아온 감기몸살로 숙소에서 끙끙 앓긴 했지만)


조금만 검색하면 나오지만, 잘츠부르크는 잘츠부르크카드가 아주 유용하다.교통카드+입장권을 겸하고 있는 카드이므로 잘만 쓴다면 본전을 뽑고도 남는다.


원래 계획은 잘츠부르크를 거점으로 장크트 볼프강 주변을 다녀오려 했으나, 감기 몸살 관계로....ㅠㅠ


<Hohensalzburg 성에서 바라본 전경>




<미라벨 정원>




<미라벨 정원>




<미라벨 정원에서 바라본 Hohensalzburg 




<게트라이데 거리>




<모차르트 생가>




<잘츠부르크 대성당>




<잘츠부르크 대성당 내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오스트리아 | 잘츠부르크
도움말 Daum 지도

'alt.travel > Austria'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결혼기념과 죽음의 애도가 함께 있는 인스브루크의 개선문 이야기  (6) 2018.10.15
영화 Sound of Music의 도시 Salzburg, Austria  (0) 2015.01.30
Linz, Austria  (4) 2014.12.16
視線  (0) 2014.12.02
Innsbruck, Austria  (2) 2014.12.01
Wien 혹은 Vienna,Austria  (0) 2014.11.2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