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초처럼, 이끼처럼

2020. 9. 1. 00:01

 

길가의 잡초처럼

  답답한 시기입니다.

  유난히 힘들고 지치는 2020년도 오늘로 딱 2/3가 지났습니다. 이제 8개월이 지났을 뿐인데 3년쯤 지난 것 같은 느낌에, 아직도 4개월이나 남았다는 게 실감이 나지 않습니다. 남은 기간은 또 어떻게 버틸지...

  한숨을 입에 달고 살기는 하지만 아무리 힘들어도 버텨야겠죠. 잡초처럼, 그것도 힘들면 잡초 아래 깔린 이끼처럼...

  1. 소드 2020.09.05 15:11

    어랏... 여기를 오니 로그인이 풀리네영;;
    특정 설정을 하신건가욤?

    올해는 정말 아무것도 안한것 같은데 일년이 후딱 지나가버린 느낌이... ㅠㅠ
    언젠가 코로나도 끝나겠죠? 스페인 독감처럼...
    길고 길겠지만... 잘 버티는거.. 그것만이 할 수 있는거라 답답해도 버티자... 라고 밖에 할 수 없는 요즘이네요 ㅠㅠ

    • Favicon of https://puppetfox.net BlogIcon Jason H. 2020.09.16 00:27 신고

      어라... 저도 글에 직접 답글을 쓰려고 하니 로그인이 풀리네요. -_-;

      올해는 정말 코로나 때문에 시간이 순삭된 기분이네요. 시간이 지나서 백신이 나와도 코로나는 신종플루처럼 그냥 일상에서 같이 살아가야 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앞으로는 여행을 갈 때 코로나 접종증명서를 준비해야한다던지... 뭐 그러지 않을까요. ㅠㅠ

    • Favicon of https://puppetfox.net BlogIcon Jason H. 2020.10.22 08:58 신고

      티스토리 공지에 아래와 같은 내용이 나와 있네요. 2차 도메인 유지를 해야하나 어쩌나 고민중이었는데, 이번 기회에 도메인 연장 안하는 것도 방법이 되겠네요.-_-;

      - 2차 도메인으로 접근할 시 로그인 유지가 되지 않아 방문자의 로그인 기반 활동이 제약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시 비회원 댓글로만 작성 가능하며, 구독 신청도 2차 도메인 접속 시에는 불가능합니다.

+ Recent posts